어떤 아버지가 어린 아들에게 용돈을 주었습니다. 그런데 그 아들은 그 용돈을 쓸 권리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 돈을 모아서 아버지에게 드렸습니다. 가난한 사람을 돕는 일에 써 달라구요.

그 돈은 근원은 아버지였습니다. 그러나, 그 돈을 자기가 쓸 수도 있었는데, 더 가치 있는 일에 쓰도록 아버지에게 부탁드렸습니다.

이것이 제가 생각하는 권리포기입니다.
권리포기의 원칙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내게 있는 모든 것은 내 것이 아니었습니다. 하나님이 주신 것이었습니다. 아들이 받은 용돈처럼 말입니다. 하나님의 은혜지요.
둘째, 내게 쓰라고 주신 것인데, 그것을 가지고 더 가치 있는 목적에 쓰는 것입니다.

흔히, 권리포기를 말하면서 둘째 부분에만 초점을 맞출 때가 있습니다.
권리포기를 하면 채워주신다 이런 논리만 강조할 때가 있는데, 가장 중요한 것은 첫번째 것입니다.

직장 생활을 하면서
월급을 받을 때 어떤 생각을 먼저 할까요?
나의 수고로움의 대가를 직장으로부터 받았다고 생각하기 쉽습니다.

그러나, 나에게 월급은 직장에서부터 온 것이 아니라 하나님으로부터 옵니다.

이 개념을 확립하는 것이 그리스도인에게 정말 중요합니다.
직장이 나에게 월급을 주었다고 생각할 때, 나의 삶은 직장에 매인 삶이 되고, 직장에게 잘 보이려고 온갖 노력을 다하면서 타협도 하게 되고 신앙도 잃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이 직장을 주신 분이 하나님이라고 생각할 때 우리의 마음이 조금 더 여유가 있어지고 생각보다 종속된 입장이 아니라 하나님의 자녀답게 직장 생활을 할 가능성이 커집니다.

이제 그 대가를 하나님으로터 받았습니다.
그러면, 그 선택이 우리에게 달려 있습니다.

나를 위해서만 쓸 것인가? 아니면, 다른 가치 있는 일에 쓸 것인가?
바울은 고린도 전서 9장에서 자신도 하나님으로 부터 능히 받은 권리가 있다고 말합니다.
복음을 전하는 자니 복음을 들은 자들에게 경제적 지원을 받는 것이 하나님께서 주신 권리라고 말합니다.

9:14 이와 같이 주께서도 복음 전하는 자들이 복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명하셨느니라


그러나, 그것을 자기를 위해서 쓰기 보다는 복음을 위해 더 사용하기를 원해서 사례를 받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9:18 그런즉 내 상이 무엇이냐 내가 복음을 전할 때에 값없이 전하고 복음으로 말미암아 내게 있는 권리를 다 쓰지 아니하는 이것이로다

이것이 권리포기입니다.
하나님이 주신 모든 것에 감사해서, 그것을 나를 위해 쓸 수 있지만
복음을 위해 생명을 살리는 일에 사용하겠다.

권리포기의 개념에는
생명을 살리는 일, 즉 복음이 반드시 들어가 있습니다.

이것을 표현하면
복음을 위한 권리포기 입니다.

이것이 성경이 말하는 권리포기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성경적 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믿음에 대하여2  (0) 2008.07.04
Strategic Frontier YWAM BASE  (0) 2008.06.24
복음을 위한 권리포기  (0) 2008.06.23
시편 4편  (0) 2008.06.19
요나단과 세례요한  (0) 2008.06.14
40일 동안의 패배적인 일상 속에서.  (0) 2008.06.06
Posted by HolyNFire sunki Jang

BLOG main image
twitter: @holynfire facebook: facebook.com/holynfire BEDTS, DTS, SBS, PCTS by sunki Jang

카테고리

All for God (531)
귀납적 성경연구 (1)
성경적 원리 (200)
YWAM STORY (47)
Intimacy With God (129)
Preaching (7)
Book report & Scraps (13)
etc (48)
Insight (1)
Total : 141,100
Today : 0 Yesterday :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