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mall.godpeople.com/mall/?G=9788971030431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학 다닐 때 저는 의아했던 것이 있습니다. 그렇게 신앙이 좋았던 선배들이 대학을 졸업하고 신앙을 버렸다는 소문을 들었을 때, 과연 그들이 믿었던 신앙은 무엇이었느냐는 것입니다.
그리고 나름대로 결론을 내렸습니다.
그들은 예수 그리스도를 믿었던 것이 아니었다.
믿었으면 신앙을 버리지 않는다. 그것이 제가 내린 결론이었습니다.
어떻게 보면 너무 극단적인 결론이라고 말할 수 있지만, 아직도 저의 그런 생각엔 변함이 없습니다.

죤 맥아더 목사님은 이 책에서 선언하고 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다는 것은 반드시 행위로 나타나게 되어 있다. 따라서 행위에 있어서 하나님 뜻을 따르려는 것이 나타나지 않는다면 그것은 믿지 않는다고 말할 수 있다. 심지어 구원받지 못한 것이다라고 까지 선언합니다.
믿음이라는 것은 어떤 상황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의 뜻을 따라가겠다 지키겠다라는 순종과 분리할 수 없다라고 말합니다.
그러면서 복음서에 예수님이 사람들에게 어떤 일이 일어났기에 그들이 영생을 얻었는지 성경의 구절 구절 하나 하나를 예로 듭니다.
영생을 얻은 사람의 특징은 행위로도 변화가 일어났다는 것입니다. 참된 회개 즉 모든 면에서 예수님 아닌 것을 주로 여기는 것을 포기하고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주 되심을 인정하며 자신의 삶의 중심을 예수 그리스도께 맡기고 따라갔다는 것입니다.

즉, 행위가 좋다고 해서 구원받았다고 볼 수는 없지만, 구원 받았으면 반드시 행위로 드러난다는 것입니다. 그렇기에 행위로 열매가 나타나지 않고 하나님의 말씀을 따르려고 하지 않는 사람은 구원받지 못했다라고 말합니다.

오늘날 복음의 문제는 회개에 대한 부분의 약화됨이라고 또한 말하고 있습니다.
자기가 죄인이라는 것을 인식하지 못하고, 그저 지식으로만 동의하고 영접 기도만 하면 구원이 임하는 것처럼 속인다는 것입니다.

그러면서 복음서 뿐만 아니라 책의 부록에는 사도들과 초대 교회 및 유명 설교자의 설교 속에 나타난 믿음과 행위의 일치 문제를 다루고 있습니다.

야고보서도 그렇고 요한 일서도 그렇고 바울 서신도 그렇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빛에 비추임을 받고 영생을 얻은자는 반드시 행위로 나타나게 되어 있습니다.
그렇기에 우리의 행위 속에 나타나는 현상을 보고 우리는 우리가 구원받았는지를 확인할 수 있는 것입니다.

종교 개혁자들도 칭의를 강조했지만, 구원받은 사람은 반드시 성화의 삶을 살 수 밖에 없음을 강조했습니다.
칭의와 성화는 반드시 같이 가게 되어 있습니다.
그것이 바로 하나님의 은혜이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면 반드시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려고 합니다. 자발적으로 지키려고 합니다. 그렇기에 그 사람은 구원받은 사람입니다.
그러나, 무엇을 지킴으로 어떤 것을 이루겠다는 사람은 율법으로 사는 사람입니다. 참된 구원의 빛을 누리지 못한 사람입니다.
사랑하기에 지키는 율법의 삶 그것이 바로 하나님의 진정한 은혜입니다.
Posted by HolyNFire sunki Jang

성 그 끝없는 유혹

2008.04.03 21:31
성 그 끝없는 유혹 상세보기
케이 아더 지음 | 프리셉트 펴냄
종교적인 의미에서 성에 대한 의미를 고찰하는 책. 저자는 성경을 근거로 하여 신이 의도한 성의 의미를 이해하려 하는 고찰을 담으며, 실제적일 뿐 아니라 세상과 타협할 수 없는 성에 대한 대전제를 도출하려 하고 있다. 성경에 언급된 성욕의 제한, 통제할 수 없는 강렬한 감정을 절제할 필요성, 신이 의도한 성 관계의 진정성 등의 명제를 종교에 입각한 관점에서 상세히 알아본다.

성이란 것은 가장 중요한 것이긴 하지만, 가장 소홀하게 다루어질 수 있는 부분입니다.
특히, 교회에서도 성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가르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럴 때 많은 경우 성에 대한 잘못된 생각(인터넷 등을 통한 왜곡된 성인식등)으로부터 실수하게 되고 많은 상처를 남기며 후회하게 되는 일들이 많이 있습니다.

케이 아더는 귀납적 성경 연구 방법에 있어서 탁월하신 분입니다.
성경이 어떻게 성에 대해서 말하고 있는 가를 성경 곳곳을 통해 귀납적으로 살펴볼 수 있도록 한 이 책은 다시 한번 성에 대한 하나님의 뜻을 알 수 있도록 하는 좋은 책인 것 같습니다.

물론,
이 분의 말이 절대적으로 옳다라는 것은 아니지만
성경을 찾아보며 나름대로 하나님의 뜻을 생각해 보는 것만으로도 많은 유익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John Ortberg  (0) 2008.06.06
drama for outreach  (0) 2008.06.06
성 그 끝없는 유혹  (0) 2008.04.03
성경 공부를 위해 추천하는 책  (0) 2008.03.11
Father's Song  (0) 2007.01.27
open office  (0) 2006.10.18
Posted by HolyNFire sunki Jang

요새 학교에서 신석방을 공부하면서 WBC 주석 히브리서를 읽어보았습니다.
다 읽지는 못했구요 앞 부분만 읽었는데, 수 많은 연구자료들을 연구해서 이렇게 책으로 내어 많은 사람들에게 유익을 주는 것이 얼마나 감사한지 모르겠습니다.
더불어 공부를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도 드는군요.

각자의 맡은 영역에서 최선을 다해 하나님 나라를 확장해 나가는 이들은 아름답습니다. ^^;;;


히브리서(상)(WBC 성경주석 47) 상세보기
윌리암 L. 레인 지음 | 솔로몬 펴냄
'WORD BLBLICAL COMMENTARY' 제47권 『히브리서 - 상』. 신약성경 '히브리서'의 주석서다. '히브리서'는 그리스도인의 헌신을 포기할 위험성에 있는 늙고 지친 개인들의 나태한 신앙에 대한 민감한 목회적인 반응이다. 늙고 지친 개인들의 신앙을 확고히 하게 함으로써, 그들이 강화되도록 추구하고 있으며, 만약 그들이 헌신에 동요를 일으킨다면 발생할 수 있는 하나님의 심판을 경고한다. 또한 '히브리서'의 언약적인 신실과

아, 그리고 성경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가를 깨닫고 있습니다.
직역을 해서만 되는 것도 아니고 문맥에 맞추어 문학적, 문화적, 신학적 기타 등등 여러면을 총체적으로 고려해서 번역을 해야 하기 때문에 이 작업은 결코 쉬운 작업이 아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국어 문법적, 어휘적으로도 타당하게 표현이 되어야 하는 것도 어려운 작업이지요.

2절 번역하는데도 몇일이 걸리니,
성경을 우리 나라 말로 번역해 준 그 수많은 사람들에게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HolyNFire sunki Jang

BLOG main image
twitter: @holynfire facebook: facebook.com/holynfire BEDTS, DTS, SBS, PCTS by sunki Jang

카테고리

All for God (531)
귀납적 성경연구 (1)
성경적 원리 (200)
YWAM STORY (47)
Intimacy With God (129)
Preaching (7)
Book report & Scraps (13)
etc (48)
Insight (1)
Total : 140,251
Today : 2 Yesterday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