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 16:17-18
예수께서 대답하셨다. "요나의 아들 시몬아, 너는 하나님의 복을 받았다! 너의 그 대답은 책이나 교사들한테서 나온 것이 아니다.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 하나님께서 친히 네게, 참으로 내가 누구인지 그 비밀을 알려 주셨다. 이제 네가 누구인지, 참으로 네가 누구인지 내가 알려 주겠다. 너는 베드로, 곧 바위다. 이 바위 위에 내가 내 교회를 세울 것이다. 그 교회는 지옥의 문들조차도 막아서지 못할 만큼, 그 세력이 널리 뻗칠 것이다. (MSG)

 1999년 정도 되었을 때입니다. 새벽에 교회에 나가 기도했습니다. 기도제목을 잔뜩 적어 가지고 가서 기도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 말씀하시길, 선기야, 너에 대해서 누가 가장 잘 알까? 라고 물으셨습니다. 그래서, 잠깐 생각해 보았습니다. 제가 저를 가장 잘 알거라고 생각하고 살았던 저의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리고 나서 고백했습니다. 하나님이 가장 잘 아시죠!!! 하나님은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너를 창조하였고, 계획하였으니 너가 무엇을 해야 할지도 가장 잘 알고 있고 너가 누구인지도 가장 잘 알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이런 기도제목으로 기도해야겠다라고 하지 말고, 먼저 하나님께 무엇을 기도해야 하는지, 무엇이 너를 위해 가장 좋은지를 듣고 기도하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이 경험이 제 인생에 중요한 터닝포인트가 되었습니다. 오늘 말씀에도 똑같은 내용이 나옵니다. 베드로는 자신이 어떤 사람이라고 생각하고 살았을까요? 난 어부로 태어났다. 이것이 내 평생의 직업이며 운명이다라고 생각했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가 예수님을 만나면서 베드로는 하나님이 무엇을 위해 베드로를 부르셨는지 베드로는 누구인지를 새롭게 말씀하셨습니다.
 이제 네가 누구인지, 참으로 네가 누구인지 내가 알려 주겠다. 너는 베드로, 곧 바위다. 이 바위 위에 내가 내 교회를 세울 것이다. 그 교회는 지옥의 문들조차도 막아서지 못할 만큼, 그 세력이 널리 뻗칠 것이다.


 우리 모두는 내가 이 땅 가운데 무엇을 해야 하는지, 누구인지를 실은 잘 모릅니다. 이것을 발견하기 전까지는 끊임없이 방황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 앞에 앉으셔야 합니다. 그리고 하나님께 기도하셔야 합니다. 하나님 저는 누구인가요? 저를 누구보다도 잘 아시는 하나님, 제가 무엇을 하며 이 세상을 살아야할까요? 이런 시간이 누구에게나 가장 중요합니다. 자신이 누구인지를 그리스도 안에서 발견하고 사명을 발견한 사람만이 이 세상에서 능력있고 힘있게 살아갈 수 있습니다.
 여러분 모두가 주님 안에서 새롭게 비전을 발견하는 분들 되시길 기도합니다.
Posted by HolyNFire sunki Jang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진실로
    2010.05.24 17:3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하나님의 음성을 들으셨나요?

    대부분의 기독교인들은 하나님이 이렇게 말씀하셨어요 라고 합니다. 정말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것

    이 가능합니까?

    다른 질문 하나는 일반인들이 생각하기에 정말 왜 교회들은 좋은 위치와 그 많은 돈을 투자해서 교

    회를 건축합니까? 저는 항상 궁금했어요 지금 대한민국에는 어려움에 굶주리고 편모편부 가정에

    서 어렵게 살고 있는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대한민국의 모든 교회들이 그들을 위해 교우들로 받

    은 봉헌금을 그들을 위해 사용하길 바래요. 그리고 노방전도니 교회틀안에서 공부만 하지 말고 진

    실로 성경의 말씀대로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살길 바랍니다.
  2. 2010.05.27 11: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1. ^^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다는 것은 용어를 어떻게 정의하느냐에 따라서 틀립니다. 하나님이 말씀하신다는 것은 여러 경로가 있습니다. 성경을 처음부터 끝까지 읽으시면서 하나님이 어떻게 말씀하시는지를 확인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하나님의 음성을 들었다는 것은 성령의 내적 조명이라고 다른 말로 표현할 수 있습니다. 사도행전에 나타난 하나님의 성령께서 어떻게 사람들에게 말씀하시는 지를 한 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구약의 역사서들을 통해 보면 하나님이 사람들에게 어떻게 말씀하시는지를 볼 수 있습니다. 성경만큼 훌륭한 교과서는 없습니다. 성경의 모든 것들은 그대로 일어나는 사실이라고 저는 믿습니다.

    2. 교회건축에 대해서도 어떤 분들은 교회를 건축하기도 하지만 어떤 분들은 건축하지 아니하고 분립을 한다거나,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자신의 가진 돈을 내어 드리는 분들도 있습니다. 교회 건축이 옳으냐 옳지 않으냐는 일반화시킬 수 없는 부분입니다. 일반화시킨다면 사람들도 다 획일화된 로보트만 존재할 수 있겠죠. 중요한 것은 하나님의 나라와 영광을 위해 올바른 가치관이 담겨서 흘러가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때로는 교회 건축이 필요할 수도 있고, 때로는 교회를 건축하지 않고 그 비용을 사회로 흘려보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성경을 보면 모든 사람들을 획일적으로 부르시지 아니하고 그리스도의 몸을 위해 각각 다른 영역으로 부르심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자기 욕심이나 이기심의 발로인지, 하나님의 뜻을 정말로 따르기 위함인지 점검해야겠죠. 아마 본인들이 가장 잘 아리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 결정에 따라 하나님은 판단하시리라 생각합니다. 하나님은 마음의 중심을 보시니까요.

    3.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살지 않는다면 진정한 크리스챤이겠습니까? 크리스챤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살 수 밖에 없습니다. 그렇지 않은 사람은 크리스챤이 아니겠죠^^. 요한일서는 말과 혀로만 사랑하지 말고 행함과 진실함으로 살아가라고 하고 있습니다. 크리스챤은 그리스도의 뜻을 따르는 사람들입니다.

    4. 다른 사람을 비판하는 것도 필요한 일이라고 생각하지만 먼저 하나님 앞에서 하나님을 만나시고 그 분의 뜻대로 본인이 변화된다면 많은 영향력을 끼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나님은 먼저 우리 자신이 변화되기를 원하십니다. 자신은 변화되지도 않았는데, 다른 것을 비판하는데만 정신 팔려 정작 자신이 변화되어야 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처럼 안타까운 사람이 없습니다. 우리 모두가 스스로 겸비하여 하나님 앞에 자신의 모습을 돌아보고 정직하게 반응한다면 우리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공의와 새롭게 하심이 이 사회가운데 넘칠 것입니다. 저는 남 비판할 시간보다 저 자신을 비판하며 돌아볼 시간도 부족하답니다. 항상 배우는 자로 그리스도를 닮은 자로 평생 서 가길 원하는 마음 뿐입니다. 축복하고 사랑합니다. 진실로님께서도 참 된 그리스도인의 영향력을 흘려 보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BLOG main image
twitter: @holynfire facebook: facebook.com/holynfire BEDTS, DTS, SBS, PCTS by sunki Jang

카테고리

All for God (531)
귀납적 성경연구 (1)
성경적 원리 (200)
YWAM STORY (47)
Intimacy With God (129)
Preaching (7)
Book report & Scraps (13)
etc (48)
Insight (1)
Total : 142,083
Today : 2 Yesterday : 6